황교안 "미래통합당, 지도부와 함께 최선을 다할 것"
황교안 "미래통합당, 지도부와 함께 최선을 다할 것"
  • 이화정 기자
  • 승인 2020.02.18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18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보수대통합 의미에 대해 다시 한 번 강조하고 있다[사진/이상벽 기자]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는 "승리하지 못하면 통합은 그 결실을 다 맺지 못하게 된다"고 밝혔다.

황교안 대표는 18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통합은 총작역도 목적지도 아니며 오직 승리를 향해서 가는 과정이라며 자유민주주의 세력의 대들보 정당이 다시 역사 위에 우뚝 올라 섰다"고 말했다.

황교안 대표는 "지금부터가 우리 정치의 대변혁의 시작"이라며 "저를 비롯한 신임 당 지도부가 통합의 감공과 환희를 잘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김무성 의원, 정갑윤 의원, 한선교 의원, 김정훈 의원, 유기준 의원, 여상규 의원, 김세연 의원, 김영우 의원, 김성태 의원, 김도읍 의원, 김성찬 의원, 박인숙 의원, 유민봉 의원, 윤상직 의원, 정종섭 의원, 조훈현 의원, 그리고 최연혜 의원의 이름을 부르며 혁식의 불출마 결단에 대해 정말 깊은 감사의 사의를 표했다.

황교안 대표는 "문재인 정권 심판, 그리고 총선 승리라고 하는 대의를 깊이 가슴에 새기고, 늘 국민이 우리를 지켜보고 계신다고 하는 생각을 가져야 한다. 그런 마음으로 한발 한발 앞으로 전진해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