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의동, 국민이 원하는 보수통합 '변화와 개혁'
유의동, 국민이 원하는 보수통합 '변화와 개혁'
  • 송명석 기자
  • 승인 2020.02.10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의동 새로운보수당 책임대표

유의동 새로운보수당 책임대표는 "국민들이 박수를 보내는 제대로 된 보수통합을 이루어내기 위해서는 자기 기득권을 내려놓고 잘못된 문제점을 과감하게 도려내는 변화와 개혁이 핵심"이라고 밝혔다.

유의동 책임대표는 10일 국회에서 열린 당대표회의에서 유승민 보수재건위원장이 보수통합에 대한 결단에 적극적으로 찬성의 뜻을 표했다.

유의동 책임대표는 총선불출마 선언에 대해 "본인을 완전히 내려놓겠다는 결단 역시 높이 평가한다며 새로운 보수당도 유승민 위원장의 결단에 동의하며 국민적 명령을 앞장서서 이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황교안 대표에게 "보수를 재건하라는 국민적 명령, 총선과 대선에서 권력을 교체하고 나라를 바로세우는  국민의 명령에 대해 한국당은 신속하고 명쾌한 대안을 내야 하고 지금은 나를 살리는 고민의 시간이 아니라 나라를 살리는 결단이 시간"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감추려던 공소장의 전문을 읽어보니 왜 추미애 장관이 말도 안 되는 짓을 했는지 그 이유가 분명해진다며 추악한 사건이 권부의 핵심인 청와대에서 주도면밀하게 이루어진 마늠 대통령이 직접 나서 설명해야 한다"고 목청을 높였다.

유의동 책임대표는 "청와대 울산 부정선거 공작이 만약 대통령이 모르는 와중에 범행이 체계적으로 진행됐다면 문재인 대통령은 허울만 대통령이고, 대통령 등 뒤에 숨은 실질적인 권력자가 있다는 방증일 것"이라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