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오신환 교섭단체 대표연설은..."한국당과 같다"
민주당, 오신환 교섭단체 대표연설은..."한국당과 같다"
  • 송명석 기자
  • 승인 2019.10.30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국제매거진 D/B]

[국제매거진] 송명석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의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은 총론에서 자유한국당과 같았다고 혹평했다.

박찬대 대변인은 30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현안브리핑을 통해 "오신환 원대대표의 '장기판 훈수'식 정국을 진단하고 해법을 제시 많은 아쉬움이 남고 특히 한일 과거사 문제로 대표연설 포문을 열었지만 결국 대통령에 대한 정치적 공세에 모든 화력을 집중했다"고 평가했다.

특히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연설이 대통령에 대한 독설로 가득 찼다"며 "오신환 원내대표의 연설은 한국당의 정국 인식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또 "검찰개혁 의지는 보였지만 바른미래당의 당론으로 채택한 공수처 설치에 대해선 사실상 입장을 번복했다"면서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검찰개혁입법에 대안을 제시하는 등 책임감을 가지고 임할 것"을 요구했다.

박찬대 대변인은 이와 함께 "헌법정신과 공동체의 자유·번영을 지키는 개혁적 보수, 합리적 중도로 야권을 혁신하겠다는 의지에 박수를 보낸다며 말과 행동에 책임을 지는 새로운 보수정당을 기대해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