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미스코리아 진 선발 김세연, SNS에 공개된 일상…"추억들 영원히 간직"
2019 미스코리아 진 선발 김세연, SNS에 공개된 일상…"추억들 영원히 간직"
  • 최윤아 연예부 기자
  • 승인 2019.07.12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국제매거진) 최윤아 기자 = 2019 미스코리아 진 김세연을 향한 대중의 이목이 집중됐다.

김세연은 11일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2019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미스코리아 진으로 선발됐다.

무대에 오른 그녀는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신 분들께 감사하다"며 "아름다운 미스코리아가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난달 열렸던 미스코리아 USA에서도 진을 차지했던 그녀는 SNS를 통해 대회 참여 과정을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본선 진출을 앞두고 그녀는 "1차 심사를 통과하고 31번으로 다시 시작합니다. 많은 응원해주신분들 다 정말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기대 많이 해주세요! 48명 다른 후보자들도 다 정말 수고 많았고 앞으로도 좋은 일만 있길. 좋은 추억들 영원히 간직할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린 바 있다. 사진 속 그녀는 31번 번호표를 든 채 미소를 짓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